UPDATED. 2020-05-25 09:37 (월)
   |   
불기 2564(2020)년 05월 27일 수요일
[포토에세이]
[포토에세이]
  • 승한
  • 승인 2020.02.17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늙음과 젊음.....僧과 俗......그러나 기도의 뜻은 무엇이 다르랴!
지난 8일 오전, 태고총림 선암사 대웅전에서 열린 정월 대보름 신중기도 회향법회에 참석한 한 노불자(老佛子)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마스크를 쓴 채 스님들이 오체투지를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픈 허리 때문에 같이 절을 하지 못한 채 반대로 몸을 뒤로 젖히며 부처님을 향해 간절한 기도를 올리고 있다.글=승한(주필)사진=형정숙 작가
지난 8일 오전, 태고총림 선암사 대웅전에서 열린 정월 대보름 신중기도 회향법회에 참석한 한 노불자(老佛子)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마스크를 쓴 채 스님들이 오체투지를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픈 허리 때문에 같이 절을 하지 못한 채 반대로 몸을 뒤로 젖히며 부처님을 향해 간절한 기도를 올리고 있다.글=승한(주필)사진=형정숙 작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