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6 16:31 (일)
   |   
불기 2562(2018)년 12월 17일 월요일
태고종 부산교구 통합 일원화 합의
태고종 부산교구 통합 일원화 합의
  • 한국불교신문
  • 승인 2018.09.15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교구와 서부교구 통합, 직선제 종무원장 선출키로
태고종 부산교구와 부산서부교구 종무원 대표스님들이 두 교구를 통합, 부산교구로 단일화하기로 합의하고, 종무원장은 직선제로 선출키로 논의하고 있다.
태고종 부산교구와 부산서부교구 종무원 대표스님들이 두 교구를 통합, 부산교구로 단일화하기로 합의하고, 종무원장은 직선제로 선출키로 논의하고 있다.
양측 대표스님들이 통합 합의서를 작성, 확인하고 있다.
양측 대표스님들이 통합 합의서를 작성, 확인하고 있다.
부산서부교구 종무원장스님과 부산교구 종무원장스님이 양 교구를 발전적으로 해체하여 통합된 단일 부산교구종무원을 발족시키고, 종무원장은 직선제로 선출키로 합의하고 악수하고 있다.
부산서부교구 종무원장스님과 부산교구 종무원장스님이 양 교구를 발전적으로 해체하여 통합된 단일 부산교구종무원을 발족시키고, 종무원장은 직선제로 선출키로 합의하고 악수하고 있다.
9월 13일 오후 4시 부산교구 종무원에서는 부산교구와 서부교구간의 통합을 위한 합의서 작성, 교환하고 통합 후 교구명칭은 ‘한국불교 태고종 부산교구 종무원’으로 정했다.
9월 13일 오후 4시 부산교구 종무원에서는 부산교구와 서부교구간의 통합을 위한 합의서 작성, 교환하고 통합 후 교구명칭은 ‘한국불교 태고종 부산교구 종무원’으로 정했다.

이날 통합합의서 서명식에는 부산교구 종무원장(도광스님), 서부교구 종무원장(지만스님)을 비롯해 각 교구 종무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두 분 교구종무원장스님이 합의서에 서명 날인하여 공표했다. 2009년 분구 이후 10여년 만에 부산교구는 예전의 건실한 종무원의 위용을 되찾을 전망이다. 이날 교구통합준비위원장으로는 (봉진스님), 준비위원(종민,태명,서각,도화,법성스님)이 지명되었으며 향후 한 달 이내에 통합을 위한 준비가 이뤄지게 된다.

합의서 작성 후, 중앙종회위원을 제외한 모든 종무위원들은 자동 직위 해제되고 모든 소임업무 및 통합 종무원장을 직선제로 선출하기 위한 선거에 관련된 모든 업무와 준비까지 준비위원회에서 관장하며 새로운 종무원장이 당선 확정되는 날까지 그 소임을 대행하기로 했다. 이번 통합으로 통합 부산교구는 종도들의 화합 결속을 강화하고 한국불교태고종 부산교구 위상 회복과 불교연합회 입지강화에 큰 힘이 되게 되었다.

아울러 통합준비위원회 위원장의 중책을 맡게 된 봉진 스님은 월간 불교와의 인터뷰에서 월간불교 발행인이자 한국불교태고종 총무원장 편백운 스님의 관심과 지원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맡은바 소임을 충실히 행하여 원만한 통합과 통합된 부산교구의 발전과 나아가 종단 발전에 일조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태고종 부산교구= 김경조 기자 <월간 불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