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4 15:58 (금)
   |   
불기 2563(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편백운 총무원장스님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불교계 대표로 참석
편백운 총무원장스님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불교계 대표로 참석
  • 한국불교신문
  • 승인 2019.06.06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서울 현충원 오전 10시, 문재인 대통령 등 각계인사 1만 명
6일, 오전 10시 전국서 울리는 사이렌 속 추모 묵념을 하는 문재인 대통령내외와 참석자들.
6일, 오전 10시 전국서 울리는 사이렌 속 추모 묵념을 하는 문재인 대통령내외와 참석자들.

64회 현충일 추념식이 6일 오전10시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거행됐다. 국가보훈처가 정한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 합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진행되는 올해 추념식에는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계대표, 시민, 학생 등 1만 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추념식에는 유해가 해외에 안장돼 있다가 최근 국내로 봉환된 독립유공자와 6·25전사자 유가족들이 주빈과 함께 식장에 입장했다.

올해 추념식은 이날 오전 10시 정각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념하고 감사의 뜻을 표하는 ‘6610 캠페인인 추모묵념을 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편백운 총무원장스님은 불교계 대표로 참석해서 호국영령들의 극락왕생을 발원했다.

국립 서울 현충원= 원응<주필>